현대차 7세대 신형 그랜저가 11월 공식 출시를 발표하면서 흥행이 예고됐다. 업계에 따르면 그랜저 풀체인지에는 8만명에 육박하는 사전계약 고객이 몰렸다.

현대자동차가 플래그십 세단 ‘디 올 뉴 그랜저’의 디자인을 공개하며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이번에 선보이는 신형 그랜저는 지난 2016년 11월 6세대 그랜저(IG) 이후 6년만에 선보이는 7세대(GN7) 신형 풀체인지 모델이다.

신형 그랜저는 2.5리터 GDI 가솔린 엔진과 3.5리터 GDI 가솔린 엔진, 1.6리터 터보 하이브리드, 3.5리터 LPi 엔진으로 운영된다.

신형 그랜저의 차체 제원은 전장 5,035mm, 전폭 1,880mm, 전고 1,460mm, 휠베이스 2,895mm의 크기로 알려졌다.

6세대 그랜저보다 전장이 45mm, 전폭은 5mm, 휠베이스가 10mm 늘고, 전고는 10mm 낮아진 수치다.

실내는 편안하게 감싸는 랩어라운드 구조로 가죽과 리얼 우드, 알루미늄 등 고급 소재와 한국적 패턴의 나파 퀼팅 등이 적용됐다.

2열 시트 리클라이닝과 2열 전동식 도어커튼, 지문 인증, 카페이 등을 지원한다.

가장 상위 트림의 경우 500만원 가량 인상될 것이라는 의견이 많으며 그랜저 풀체인지의 가격은 3,800~5,100만원 사이로 예상되고 있습니다.